새로운 태양 전지 개발


미국 캘리포니아의 과학자들은 현재 이용되고 있는 태양 패널들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에너지를 제공할 수 있는 새로운 태양 전력 전지를 개발하고 있다.

과학자들은 최대한 얇은 태양전지를 개발하고 있다. 제조 공정은 현재 길고 복잡하다. 그러나 미국에서의 태양 에너지를 이용한 전력 생산이 급속히 커지고 있으므로 새로운 태양전지의 연구 개발은 노력할 가치가 있다.

1999년 사용된 태양전지보다 지금의 태양전지들은 3배 이상의 전력을 생산한다. 2004년 50만 달러의 태양전지들과 모듈들이 매주 미국으로 수입되었다. 또한 화석연료의 가격 상승으로 대체에너지 자원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따라서 UC 버클리 대학과 로렌스 버클리 국립 연구소(Lawrence Berkeley National Laboratory)의 과학자들은 매우 얇으나 항구성이 있어 현재 사용되고 있는 부피가 큰 태양 패널들보다 더 많은 에너지를 생산하고 더 넓게 적용할 수 있는 새로운 태양전지들을 만드는 데 노력하고 있다.

일란 구어(Ilan Gur)는 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과학자들 중의 한 명이다. 그는 “나노크리스털로 이루어진 필름의 두께는 실제로 중요하다. 이는 실제로 작용하는 층이며 태양전지에서 작동하는 물질이다. 또한 확실히 태양전지들을 개발하고 있으며, 우리는 모든 태양 광선을 흡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 결과 DVD 또는 CD 플레이어의 컴퓨터 칩들에서 사용되는 것과 비슷한 물질이 선정되었다.

가열된 금속이 이 필름에 추가된다. 이 태양전지는 지붕 위에서 얼마나 잘 작동하는 지 테스트되고 있다.
폴 아리비사토스(Paul Alivisatos)는 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과학자이자 화학과 교수이다. 그는 전지들이 많은 장점들이 있는 포토그래픽 필름과 비슷하게 제조된다고 말했다.

그는 “장기간의 연구를 통한 긍정적인 전망은 이와 같은 종류의 전지들이 매우 효율적이며 매우 저렴하다는 것이다. 또한 이것은 이 프로젝트의 목표와 부합한다”고 말했다.

그는 만약 미국의 모든 지붕에 태양전지가 설치된다면 태양광은 미국에서 필요로하는 전기의 3/4를 생산할 수 있다고 말했다.